> 문화/예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물관에서 민화 부채 만들어 시원한 여름 보내세요”
울산박물관 특별기획전 연계‘부채에 피어나는 아름다움’개최 8월 3일 ~ 7일 운영 … 7월 28일부터 사전 접수
 
UWNEWS 기사입력  2021/07/28 [15:03]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work-073.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40pixel, 세로 480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1년 05월 23일 오후 3:55 카메라 제조 업체 : Apple 카메라 모델 : iPhone X 프로그램 이름 : pWKS17 F-스톱 : 1.8 노출 시간 : 1/15초 IOS 감도 : 5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자동 35mm 초점 거리 : 28 프로그램 노출 : 자동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평가 측광 플래시 모드 : 플래시 끔 EXIF 버전 : 0232

 

  [울산여성신문 장분자 객원기자]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이하여 특별기획전과 연계한 교육프로그램 <부채에 피어나는 아름다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현재 진행 중인 특별기획전 ‘울산의 역사와 미래를 담는 그릇, 울산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소장품전-’을 관람하고, 부채에 민화를 그려보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체험은 8월 3일(화)부터 8월 7일(토)까지 5일 동안 매일 오후 1시, 오후 2시, 오후 3시, 오후 4시, 4회에 걸쳐 진행된다. 참가는 그림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가능하며, 1회당 참가인원은 20명이다.

 

  참가 신청은 7월 28일(수) 9시부터 8월 2일(월) 18시까지 울산시 공공시설예약서비스 누리집(https://yes.ulsan.go.kr)으로 선착순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잔여 인원에 한해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시행에 따라 울산박물관은 방역기준을 준수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울산박물관 누리집(www.ulsan.go.kr/museum)을 참고하거나 울산박물관(052-229-4721, 4725)으로 문의하면 된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은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곳인데, ‘박캉스’(박물관 피서)를 하면서 시원한 여름 보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박물관은 10주년 기념 소장품전 ‘울산의 역사와 미래를 담는 그릇, 울산박물관’을 지난 4월 27일부터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7/28 [15:03]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