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교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피시방·동전노래연습장 방역수칙 준수 특별 점검
7월 28일~8월 8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따라 여름방학 맞아 학생 이용 많은 다중이용시설 집중 점검
 
UWNEWS 기사입력  2021/07/28 [15:03]

  [울산여성신문 장분자 객원기자] 울산시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따라 7월 28일부터 8월 8일까지 여름방학 기간 학생 이용 빈도가 높은 피시(PC)방 및 동전노래연습장에 대한 특별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울산시는 최근 경기 수원시와 대전 서구 등에서 피시(PC)방을 매개로 집단 감염 사례가 발생하고 여름방학 기간 학생들의 피시(PC)방과 동전노래연습장 이용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이번 특별 점검을 통해 코로나19 예방에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점검반은 울산시와 구·군 합동으로 7개반 14명으로 구성해 8월 8일까지 5개 구·군의 피시(PC)방과 동전노래연습장 대상으로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을 불시 점검한다.

 

  주요 점검 사항은 피시(PC)방, 동전노래연습장 모두 공통적으로 ▲ 전자출입명부 설치 및 간편전화 체크인 사용 여부 ▲ 종사자 및 이용자 마스크 착용 준수 여부 ▲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여부 등이다.

 

 

  또한 피시(PC)방은 ▲좌석 띄어 앉기(칸막이 있는 경우 제외) 여부 ▲ 음식섭취 금지(칸막이 있는 경우 제외) 여부를, 동전노래연습장은 ▲ 오후 10시 ~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영업 금지 여부 ▲ 음식물 섭취 금지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울산시는 점검 결과 중대한 방역수칙 위반에 대해서는 계도 없이 과태료 부과 및 영업정지 조치하는 등 무관용 원칙에 따라 처분한다는 방침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여름방학을 맞아 학생들의 이용 빈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 관리자들과 학생들을 비롯한 시설 이용자들이 방역수칙을 잘 준수해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7/28 [15:03]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