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청소년꿈키움센터 ‘요셉의 집’ 위문 방문
 
UWNEWS 기사입력  2020/09/29 [17:23]

 

 

[울산여성신문 임라미 기자] 울산청소년꿈키움센터(센터장 최배근)가 25 아동·청소년그룹홈 ‘요셉의 집’을 방문하여 위문금을 전달했다.

 

이번 위문 방문은 센터 직원들이 다달이 모아온 성금으로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이하여, 그룹홈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어우리 사회의 한 일원으로 당당히 성장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마련됐다.

 

최배근 센터장은 “현재 어려운 상황에서도 꿈과 희망을 잃지 말고꿋꿋이 이 상황을 잘 견뎌서 훌륭한 사람이 되기를 바란다”며, "이번 위로금 전달로 인해 두 단체 간에 교류가 더욱더 활성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노옥 원장은, "어려운 상황에 있는 청소년들의 사회적 관심이 약해지고 있는 시기에 우리 기관을 방문해 주어 너무 감사하고이번 위문을 계기로 우리 아이들이 사회로 한발 더 내딛게 격려해주었다며두 기관의 교류가 지속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법무부 울산청소년꿈키움센터는 학교·법원·검찰의뢰 초기단계 비행청소년대상 체험형 인성교육 실시를 비롯일반 초·중·고생들을 위한 법교육찾아가는 학교폭력예방교육자유학기제진로체험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9/29 [17:23]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