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예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박물관, 새봄맞이 입춘첩 쓰기
 
최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8/02/01 [12:37]

[울산여성신문 최수지 기자] 입춘(2월 4일)을 맞아 울산박물관과 대곡박물관에서 ‘2018년 무술년 새봄맞이 입춘첩 쓰기’ 전통문화행사를 운영한다.

 

‘입춘첩 쓰기'는 겨울이 지나고 봄이 오는 것을 알리는 새해 첫 절기인 입춘(立春)을 맞아 입춘의 전통적 의미와 상징을 이해하고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 등 지나간 해의 액을 멀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희망과 가정의 안녕을 글귀로 담아보는 전통문화행사이다.

 

울산박물관은 2월 3일(토)~ 2월 4일(일), 대곡박물관은 2월 4일(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한다.

 

참가는 관람객 누구나 가능하며, 당일 현장에서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서예가들이 쓴 입춘첩을 받아보거나, 자신이 직접 원하는 글귀를 써서 소장하는 것도 가능하다. 또한, 어린이들을 위해 개성적인 입춘첩을 만들어보는 시간도 가진다.”라며 “입춘을 맞이해 울산박물관과 대곡박물관에서 활기찬 봄의 기운을 가득 담아 경사스러운 한 해가 되시기를 기원한다.”라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울산박물관(052-229-4766), 대곡박물관(052-229- 4781)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02/01 [12:37]  최종편집: ⓒ 울산여성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